국내

국내

경기동부원예농협(조합장 유재웅)은 지역 대표 농산물 햇사레 복숭아가 지난 7월 16일 올해 첫 수출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번에 수출된 복숭아는 경기동부원예농협에서 선별된 햇사레 복숭아로, 약 940kg의 복숭아가 항공편을 통해 홍콩으로 수출됐다. 농협 관계자는 “햇사레 복숭아의 해외수출은 저장성 문제로 인해 큰 실적을 내는데 어려움을 겪었으나, 올해는 이번 홍콩 수출을 시작으로 수출실적 50만불을 달성 할 것” 이라며 “햇사레 복숭아를 세계에 홍보하고 농가 소득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천시는 FTA 협상체결 확대 등 급변하는 국제농업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안정적 농가소득 향상 및 안정적인 수출증대를 도모하기 위해서 수출포장재, 수출단지시설개선, 수출농산물생산, 수출물류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수출농가들의 참여확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할 예정이다. 경기동부원예농협(조합장 유재웅)은 지역 대표 농산물 햇사레 복숭아가 지난 7월 16일 올해 첫 수출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번에 수출된 복숭아는 경기동부원예농협에서 선별된 햇사레 복숭아로, 약 940kg의 복숭아가 항공편을 통해 홍콩으로 수출됐다.   농협 관계자는 “햇사레 복숭아의 해외수출은 저장성 문제로 인해 큰 실적을 내는데 어려움을 겪었으나, 올해는 이번 홍콩 수출을 시작으로 수출실적 50만불을 달성 할 것” 이라며 “햇사레 복숭아를 세계에 홍보하고 농가 소득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천시는 FTA 협상체결 확대 등 급변하는 국제농업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안정적 농가소득 향상 및 안정적인 수출증대를 도모하기 위해서 수출포장재, 수출단지시설개선, 수출농산물생산, 수출물류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수출농가들의 참여확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할 예정이다.  

오는 8월 1일 일요일 오후 2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김대욱 트럼펫 독주회가 개최된다. 탁월한 기량과 노련한 연주로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이는 트럼페터 김대욱은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를 졸업하고 미국으로 유학하여 University of North Texas에서 석사(Master of Music)를 졸업한 후 학위 논문으로 「The Integration of Western Techniques with East Asian Philosophies in Isang Yun’s Quartett für Horn, Trompete, Posaune und Klavier」를 발표하며 박사학위(Doctor of Musical Arts)를 취득하였다. 솔리스트 연주뿐만 아니라 지휘에도 남다른 애정을 보인 그는 유학 시절 석사 및 박사과정의 부전공으로 오케스트라 지휘를 공부한 이래로 University of Texas at Arlington에서 관악지휘 석사과정을 수학하였고, 귀국 후 경희대학교 대학원에서 오케스트라 지휘 전공 석사 학위를 취득하며 학구적인 행보를 이어왔다. ‘미국 작곡가의 트럼펫 음악시리즈‘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독주회는 케빈 맥키(Kevin McKee)의 <Centennial Horizon for Trumpet and Piano>, 켄트 케넌(Kent Kennan)의 <Sonata for Trumpet and Piano>, 에릭 모랄레스(Erik Morales)의 <Concerto for Trumpet in C and Piano (2006)>, 존 윌리엄스(John Williams)의<With Malice Toward None for Solo Trumpet with Piano Reduction from the Motion Picture “LINCOLN” (2012)> 등 미국 작곡가의 트럼펫 곡을 피아니스트 유초롱과 함께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주최 측인 영음예술기획은 “매년 다채로운 레파토리의 공연으로 트럼펫의 대중성을 위해 노력하는 트럼페터 김대욱의 이번 독주회 역시 평소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트럼펫 현대곡들과 김대욱만의 음악적 해석, 표현력이 더해져 더욱 풍성한 무대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한껏 드러냈다. 본 공연은 전주대학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UNT 동문회가 후원하며 전석 2만원으로 예술의전당, 인터파크, 예스24 티켓 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오는 8월 1일 일요일 오후 2시,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김대욱 트럼펫 독주회가 개최된다. &nbsp; 탁월한 기량과 노련한 연주로 완성도 높은 무대를 선보이는 트럼페터 김대욱은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를 졸업하고 미국으로 유학하여 University of North Texas에서 석사(Master of Music)를 졸업한 후 학위 논문으로 「The Integration of Western Techniques with East Asian Philosophies in Isang Yun’s Quartett für Horn, Trompete, Posaune und Klavier」를 발표하며 박사학위(Doctor of Musical Arts)를 취득하였다. &nbsp; 솔리스트 연주뿐만 아니라 지휘에도 남다른 애정을 보인 그는 유학 시절 석사 및 박사과정의 부전공으로 오케스트라 지휘를 공부한 이래로 University of Texas at Arlington에서 관악지휘 석사과정을 수학하였고, 귀국 후 경희대학교 대학원에서 오케스트라 지휘 전공 석사 학위를 취득하며 학구적인 행보를 이어왔다. &nbsp; ‘미국 작곡가의 트럼펫 음악시리즈‘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독주회는 케빈 맥키(Kevin McKee)의 &lt;Centennial Horizon for Trumpet and Piano&gt;, 켄트 케넌(Kent Kennan)의 &lt;Sonata for Trumpet and Piano&gt;, 에릭 모랄레스(Erik Morales)의 &lt;Concerto for Trumpet in C and Piano (2006)&gt;, 존 윌리엄스(John Williams)의&lt;With Malice Toward None for Solo Trumpet with Piano Reduction from the Motion Picture “LINCOLN” (2012)&gt; 등 미국 작곡가의 트럼펫 곡을 피아니스트 유초롱과 함께 관객들에게 선보인다. &nbsp; 주최 측인 영음예술기획은 “매년 다채로운 레파토리의 공연으로 트럼펫의 대중성을 위해 노력하는 트럼페터 김대욱의 이번 독주회 역시 평소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트럼펫 현대곡들과 김대욱만의 음악적 해석, 표현력이 더해져 더욱 풍성한 무대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한껏 드러냈다. &nbsp; 본 공연은 전주대학교, 서울대학교 음악대학, UNT 동문회가 후원하며 전석 2만원으로 예술의전당, 인터파크, 예스24 티켓 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nbsp;

용인시 수지구보건소가 금연구역 및 흡연민원다발구역의 야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수지구보건소는 흡연자의 금연을 유도하고 간접흡연 피해가 없는 건강한 지역을 만들기 위해 지난 3월부터 매달 2회 야간흡연단속 및 금연지도를 진행하고 있다. 담당 공무원과 금연지도원 등 총 6명으로 구성된 점검반은 학교, 버스정류장, 역 출입구 등 금연구역과 흡연으로 인해 민원이 발생하는 곳을 찾아가 흡연행위 단속은 물론 금연구역 스티커 부착과 흡연을 자제하도록 계도하고 있다. 점검은 오는 12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수지구보건소 관계자는 “금연구역에서 흡연행위가 적발되면 국민건강증진법 제34조에 따라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며 “금연 환경을 조성하고 간접흡연 피해를 예방하는데 주민분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용인시 수지구보건소가 금연구역 및 흡연민원다발구역의 야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nbsp; 수지구보건소는 흡연자의 금연을 유도하고 간접흡연 피해가 없는 건강한 지역을 만들기 위해 지난 3월부터 매달 2회 야간흡연단속 및 금연지도를 진행하고 있다. &nbsp; 담당 공무원과 금연지도원 등 총 6명으로 구성된 점검반은 학교, 버스정류장, 역 출입구 등 금연구역과 흡연으로 인해 민원이 발생하는 곳을 찾아가 흡연행위 단속은 물론 금연구역 스티커 부착과 흡연을 자제하도록 계도하고 있다. 점검은 오는 12월까지 진행할 계획이다. &nbsp; 수지구보건소 관계자는 “금연구역에서 흡연행위가 적발되면 국민건강증진법 제34조에 따라 10만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며 “금연 환경을 조성하고 간접흡연 피해를 예방하는데 주민분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nbsp;

여주시(시장 이항진) 교통행정과 및 여주시개인택시조합은 7월 20일 코로나19 감염병의 지역 내 확산을 방지하는 동시에 시민들에게 안전한 택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관내 택시 승차장에 정차 중인 택시들을 대상으로 소독을 실시했다. 이번 소독은 지난 12일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에 따른 조치로 택시 내·외부 소독 및 방역수칙 준수 여부 점검 등으로 진행되었으며, 여주시 택시 운수종사자들의 적극적인 협조 아래 여주역 ~ 한글시장 및 가남읍 택시 승차장까지 무사히 마무리되었다. 시 관계자는 “여주시 택시 일제 소독이 완료되어 승객들이 더욱 안심하고 택시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더 나은 환경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으며, 차량 내부가 협소한 택시의 특성상 운수종사자 및 승객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가 필요하다는것을 강조했다. 여주시(시장 이항진) 교통행정과 및 여주시개인택시조합은 7월 20일 코로나19 감염병의 지역 내 확산을 방지하는 동시에 시민들에게 안전한 택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관내 택시 승차장에 정차 중인 택시들을 대상으로 소독을 실시했다. &nbsp; 이번 소독은 지난 12일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 격상에 따른 조치로 택시 내·외부 소독 및 방역수칙 준수 여부 점검 등으로 진행되었으며, 여주시 택시 운수종사자들의 적극적인 협조 아래 여주역 ~ 한글시장 및 가남읍 택시 승차장까지 무사히 마무리되었다. &nbsp; 시 관계자는 “여주시 택시 일제 소독이 완료되어 승객들이 더욱 안심하고 택시를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면서 앞으로도 더 나은 환경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으며, 차량 내부가 협소한 택시의 특성상 운수종사자 및 승객의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가 필요하다는것을 강조했다. &nbsp;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치매어르신의 안전망 구축을 위해「치매공공후견사업」1호 후견인을 선임 했다고 밝혔다. ‘치매공공후견사업’이란 치매로 인한 자기결정능력 저하와 가족지원 능력이 없는 저소득 치매 어르신에게 성년후견제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 인간의 존엄성을 보장받도록 하는 사업이다. 1호로 선임된 김00씨는 공공후견인 양성교육을 이수하고, 여주가정법원으로부터 ‘후견등기사항증명서’를 발급받아 7월부터 치매어르신의 특정후견인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후견인으로 선임되면 피후견인의 공공기관 증명서 발급 및 신청업무, 의료서비스·요양원 등 계약 체결, 일상생활비 관리, 간단한 서비스계약 체결 업무, 사회복지서비스 신청·변경 업무, 정기적인 모니터링을 통한 안전체계 구축 등의 후견사무를 수행하여 치매어르신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후견인 1호 김00씨는 “치매어르신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이천시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공공후견사업을 통해 의사결정이 어려운 치매 노인이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보장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치매어르신으로 공공후견인 지원이 필요하거나 공공후견인활동에 관심이 있는 분들은 이천시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해 주기를 당부했다.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치매어르신의 안전망 구축을 위해「치매공공후견사업」1호 후견인을 선임 했다고 밝혔다. &nbsp; ‘치매공공후견사업’이란 치매로 인한 자기결정능력 저하와 가족지원 능력이 없는 저소득 치매 어르신에게 성년후견제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 인간의 존엄성을 보장받도록 하는 사업이다. &nbsp; 1호로 선임된 김00씨는 공공후견인 양성교육을 이수하고, 여주가정법원으로부터 ‘후견등기사항증명서’를 발급받아 7월부터 치매어르신의 특정후견인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하게 된다. &nbsp; 후견인으로 선임되면 피후견인의 공공기관 증명서 발급 및 신청업무, 의료서비스·요양원 등 계약 체결, 일상생활비 관리, 간단한 서비스계약 체결 업무, 사회복지서비스 신청·변경 업무, 정기적인 모니터링을 통한 안전체계 구축 등의 후견사무를 수행하여 치매어르신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nbsp; 후견인 1호 김00씨는 “치매어르신의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nbsp; 이천시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치매공공후견사업을 통해 의사결정이 어려운 치매 노인이 인간으로서 존엄성을 보장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치매어르신으로 공공후견인 지원이 필요하거나 공공후견인활동에 관심이 있는 분들은 이천시치매안심센터로 문의해 주기를 당부했다. &nbsp; &nbsp;

진 덕 비올라 독주회가 오는 28일 수요일 오후 8시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된다. 비올리스트 진 덕은 예원학교와 서울예고, 졸업한 후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중 도오하여 오스트리아 Graz 국립음대 학사와 독일 Bremen 국립음대 석사를 졸업하였다. Vittoria Caffa Righetti(Italy) 국제 콩쿨 1위와 독일 Hamburg 국립음대 초청 북독일 비올리스트의 날, 독일 Max Reger 포럼 초청 솔리스트, Bremen 국립음대 오케스트라, Euro Orchestra in Bari(Italy) 협연, 네덜란드 Peter the Great 페스티벌 장학생 선정 및 갈라 콘서트 연주 등 활발하게 활동하며 음악가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현재 숙명여대,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며, 아베끄 스트링 콰르텟, 앙상블 우리, APS 챔버 멤버, KBS교향악단 비올라 수석으로 활동하며 다양한 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이재완과 함께하는 그의 이번 독주회는 독일 낭만파 음악가 슈만의 <3 Fantasiestücke, Op.73>,파가니니의 대 비올라를 위한 소나타 <Sonata per la Grand Viola, MS 70>, 쇼스타코비치의 유작 <Sonata for Viola and Piano in C Major, Op.147>을 연주한다. 주최 측인 영음예술기획은 “각 작곡가들의 작곡 기법과 비올리스트 진 덕 특유의 섬세한 기교와 감각이 어우러져 더욱 풍성한 사운드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히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본 공연은 전석 2만원으로 인터파크와 예스24 티켓 사이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진 덕 비올라 독주회가 오는 28일 수요일 오후 8시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된다. &nbsp; 비올리스트 진 덕은 예원학교와 서울예고, 졸업한 후 한국예술종합학교 재학 중 도오하여 오스트리아 Graz 국립음대 학사와 독일 Bremen 국립음대 석사를 졸업하였다. &nbsp; Vittoria Caffa Righetti(Italy) 국제 콩쿨 1위와 독일 Hamburg 국립음대 초청 북독일 비올리스트의 날, 독일 Max Reger 포럼 초청 솔리스트, Bremen 국립음대 오케스트라, Euro Orchestra in Bari(Italy) 협연, 네덜란드 Peter the Great 페스티벌 장학생 선정 및 갈라 콘서트 연주 등 활발하게 활동하며 음악가로서의 입지를 다지고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받았다. &nbsp; 현재 숙명여대,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겸임교수로 재직 중이며, 아베끄 스트링 콰르텟, 앙상블 우리, APS 챔버 멤버, KBS교향악단 비올라 수석으로 활동하며 다양한 무대에서 왕성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피아니스트 이재완과 함께하는 그의 이번 독주회는 독일 낭만파 음악가 슈만의 &lt;3 Fantasiestücke, Op.73&gt;,파가니니의 대 비올라를 위한 소나타 &lt;Sonata per la Grand Viola, MS 70&gt;, 쇼스타코비치의 유작 &lt;Sonata for Viola and Piano in C Major, Op.147&gt;을 연주한다. &nbsp; 주최 측인 영음예술기획은 “각 작곡가들의 작곡 기법과 비올리스트 진 덕 특유의 섬세한 기교와 감각이 어우러져 더욱 풍성한 사운드를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밝히며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nbsp; 본 공연은 전석 2만원으로 인터파크와 예스24 티켓 사이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nbsp;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16일 ‘기존 시가지∼중리택지간 보도육교 설치공사’에 대한 실시설계용역 설계공모 현장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존 시가지∼중리택지(근린공원, 녹지축, 거리광장)간 입체적 보행동선 확보로 보행자의 안전성을 향상시키고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자, 설계공모를 거쳐 우수한 작품을 제출한 용역사를 선발해 설계용역 계약을 맺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사업위치는 공설운동장 인근 경충대로 교차로(現 육교 자리)를 횡단하는 곳으로써, 해당 보도육교는 50미터의 도로를 횡단하게 되며 엘리베이터를 설치하는 등 야간조명 및 경관시설물도 특화할 계획이다. 이날 현장설명회에서는 설계공모 참가의사를 밝힌 3개 용역사를 대상으로 설계공모지침서 상의 이천시 요구사항을 전달했으며, 특히 주변과 조화를 이루고 이용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이천시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강조했다. 본 사업은 오는 10월 14일까지 공모작품을 접수받아 작품심사를 거쳐 11월 8일 당선작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천시(시장 엄태준)는 16일 ‘기존 시가지∼중리택지간 보도육교 설치공사’에 대한 실시설계용역 설계공모 현장설명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nbsp; 이번 사업은 기존 시가지∼중리택지(근린공원, 녹지축, 거리광장)간 입체적 보행동선 확보로 보행자의 안전성을 향상시키고 시민들에게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자, 설계공모를 거쳐 우수한 작품을 제출한 용역사를 선발해 설계용역 계약을 맺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nbsp; 사업위치는 공설운동장 인근 경충대로 교차로(現 육교 자리)를 횡단하는 곳으로써, 해당 보도육교는 50미터의 도로를 횡단하게 되며 엘리베이터를 설치하는 등 야간조명 및 경관시설물도 특화할 계획이다. &nbsp; 이날 현장설명회에서는 설계공모 참가의사를 밝힌 3개 용역사를 대상으로 설계공모지침서 상의 이천시 요구사항을 전달했으며, 특히 주변과 조화를 이루고 이용자가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이천시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강조했다. &nbsp; 본 사업은 오는 10월 14일까지 공모작품을 접수받아 작품심사를 거쳐 11월 8일 당선작을 발표할 예정이다. &nbsp;

유연함과 내실 있는 연주력으로 호평받고 있는 피아니스트 박선화의 독주회가 오는 21일 수요일 오후 8시,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된다. 피아니스트 박선화는 예원학교와 서울예고를 거쳐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를 졸업한 후 도미하여 Manhattan School of Music 실내악 전문연주자과정과 University of Texas at Austin 피아노 연주학 석사 및 박사과정을 졸업하였다. American Protege International Competition, Bradshaw & Buono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 등 국내외 다수의 콩쿠르에서 입상하여 두각을 나타낸 그녀는 재학 시절 UT Best Graduate Recital Award, David Garvey & Mary D. Bold Scholarship, Manhattan School of Music Scholarship를 수혜하는 등 일찍이 뛰어난 음악적 감각과 가능성을 인정받았으며, Aspen Music Festival, Tanglewood Music Festival에 전문 실내악 피아니스트로 참가하였고 학구적인 노력을 바탕으로 Texas Music Teachers Association(TMTA)에서 Lecture Recital을 개최하는 등 꾸준한 활동으로 연주의 폭을 넓히며 국내외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그녀의 이번 독주회는 빈 고전파를 대표하는 베토벤의<Piano Sonata No.13 in E-flat Major, Op.27, No.1 “Quasi una fantasia”>와 <Piano Sonata No.12 in A-flat Major, Op.26>,경쾌하고 강렬한 색채, 드뷔시의 <Préludes Book Ⅰ, Ⅱ>, 쓸쓸하고 사색적인 표현과 고요하고 서정적인 감정이 잘 드러나는 브람스의<6 Klavierstücke, Op.118>을 피아니스트 박선화만의 뛰어난 기량과 탁월한 음악적 해석력으로 만나볼 수 있다. 본 공연은 예원, 서울예고,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동문회가 후원하며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의해 무관중 공연으로 진행된다. 유연함과 내실 있는 연주력으로 호평받고 있는 피아니스트 박선화의 독주회가 오는 21일 수요일 오후 8시, 금호아트홀 연세에서 개최된다. &nbsp; 피아니스트 박선화는 예원학교와 서울예고를 거쳐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기악과를 졸업한 후 도미하여 Manhattan School of Music 실내악 전문연주자과정과 University of Texas at Austin 피아노 연주학 석사 및 박사과정을 졸업하였다. &nbsp; American Protege International Competition, Bradshaw &amp; Buono International Piano Competition 등 국내외 다수의 콩쿠르에서 입상하여 두각을 나타낸 그녀는 재학 시절 UT Best Graduate Recital Award, David Garvey &amp; Mary D. Bold Scholarship, Manhattan School of Music Scholarship를 수혜하는 등 일찍이 뛰어난 음악적 감각과 가능성을 인정받았으며, Aspen Music Festival, Tanglewood Music Festival에 전문 실내악 피아니스트로 참가하였고 학구적인 노력을 바탕으로 Texas Music Teachers Association(TMTA)에서 Lecture Recital을 개최하는 등 꾸준한 활동으로 연주의 폭을 넓히며 국내외로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다. &nbsp; 그녀의 이번 독주회는 빈 고전파를 대표하는 베토벤의&lt;Piano Sonata No.13 in E-flat Major, Op.27, No.1 “Quasi una fantasia”&gt;와 &lt;Piano Sonata No.12 in A-flat Major, Op.26&gt;,경쾌하고 강렬한 색채, 드뷔시의 &lt;Préludes Book Ⅰ, Ⅱ&gt;, 쓸쓸하고 사색적인 표현과 고요하고 서정적인 감정이 잘 드러나는 브람스의&lt;6 Klavierstücke, Op.118&gt;을 피아니스트 박선화만의 뛰어난 기량과 탁월한 음악적 해석력으로 만나볼 수 있다. &nbsp; 본 공연은 예원, 서울예고, 연세대학교 음악대학 동문회가 후원하며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 의해 무관중 공연으로 진행된다. &nbsp;

여주시는 GTX-A 수서역 접속부 설치 건의문을 국토교통부에제출했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GTX-A 노선을 경강선에 연결하기 위한 수서역 접속부 설치 필요성과 수서-광주선 기본계획 노선 확정 촉구의 내용을 담은 건의문을 13일 국토교통부에 제출했다. 건의문에는 △중부내륙철도 등 남북(유라시아) 철도망 연결 기반마련, △ GTX-A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사업 경제성확보, △접속부 미설치에 따른 추후 막대한 비용 소모, △수서-광주선 기본계획노선 확정 촉구 등의 내용이 담겼다. 이항진 여주시장은 건의문에서 “GTX-A 수서역에 접속부가 설치되지 않게 되면 추후 중부내륙철도 등 남북(유라시아)철도망 연결을 위해 많은 국가예산이 추가로 들어가는 행정의 비효율성이 발생하게 된다”며 “GTX-A 사업 경제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GTX-A 수서역 접속부가 설치되어 GTX-A 광주-이천-여주-원주를 하나로 연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수서역까지의 접근시간 단축과 환경오염 예방 및 국가예산 절감을 위해 수서-광주선 기본계획을 전력환경영향평가서 대안1(직선안)로 신속한 결정이 필요하다”고 요구했다. 현재 GTX-A 노선 삼성~동탄구간 중, 수서역 공사가 오는 9월에 착공예정인데 이 때 수서역 접속부 연결공사를 해놓아야 GTX-A를 경강선에 연결하기 위한 전제조건이 마련된다. 이에 여주시는 지난 12일 GTX 여주 유치 T/F 팀을 구성하고 국회와 중앙부처, 경기도 업무협의, 시민활동 지원, 공동대응 4개 시(광주시, 이천시, 여주시, 원주시) 협업 등의 업무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사진 제공 : 전국매일신문>여주시는 GTX-A 수서역 접속부 설치 건의문을 국토교통부에제출했다. &nbsp; 이항진 여주시장은 GTX-A 노선을 경강선에 연결하기 위한 수서역 접속부 설치 필요성과 수서-광주선 기본계획 노선 확정 촉구의 내용을 담은 건의문을 13일 국토교통부에 제출했다. &nbsp; 건의문에는 △중부내륙철도 등 남북(유라시아) 철도망 연결 기반마련, △ GTX-A 광주-이천-여주-원주 연결사업 경제성확보, △접속부 미설치에 따른 추후 막대한 비용 소모, △수서-광주선 기본계획노선 확정 촉구 등의 내용이 담겼다. &nbsp; 이항진 여주시장은 건의문에서 “GTX-A 수서역에 접속부가 설치되지 않게 되면 추후 중부내륙철도 등 남북(유라시아)철도망 연결을 위해 많은 국가예산이 추가로 들어가는 행정의 비효율성이 발생하게 된다”며 “GTX-A 사업 경제성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GTX-A 수서역 접속부가 설치되어 GTX-A 광주-이천-여주-원주를 하나로 연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nbsp; 이어 “수서역까지의 접근시간 단축과 환경오염 예방 및 국가예산 절감을 위해 수서-광주선 기본계획을 전력환경영향평가서 대안1(직선안)로 신속한 결정이 필요하다”고 요구했다. &nbsp; 현재 GTX-A 노선 삼성~동탄구간 중, 수서역 공사가 오는 9월에 착공예정인데 이 때 수서역 접속부 연결공사를 해놓아야 GTX-A를 경강선에 연결하기 위한 전제조건이 마련된다. &nbsp; 이에 여주시는 지난 12일 GTX 여주 유치 T/F 팀을 구성하고 국회와 중앙부처, 경기도 업무협의, 시민활동 지원, 공동대응 4개 시(광주시, 이천시, 여주시, 원주시) 협업 등의 업무를 중점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nbsp; &nbsp;&lt;사진 제공 : 전국매일신문&gt;

‘쿠팡물류센터 화재사고는 아직도 진행형이다’ 엄태준 이천시장이 쿠팡물류센터 화재사고는 아직도 진행 중이라면서 화재에 따른 피해보상과 물류창고 화재 재발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엄 시장은 쿠팡물류센터 화재가 발생하자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면서 화재진압과 피해확산 방지에 주력하고 화재가 진압되자 피해조사를 통해 주민피해 보상에 앞장섰다. 특히 물류창고 화재 재발방지를 위해 국무조정실 회의에 참석해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한편 고용노동부와 국토교통부, 소방청에 물류창고 화재사고이 구조적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책을 건의하기도 했다. 이천시는 지난 6월17일 이천시 마장면 덕평리 쿠팡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하자 화재사고에 대한 쿠팡측의 사과와 공식 입장표명을 촉구하면서 소방관의 무사귀환을 기원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이후 희생소방관에 대한 애도와 유가족 지원, 물류창고 직원 지원방안을 발표하고 화재 현장 인근 주민 피해지원센터 개설을 통한 피해사고 접수 등 피해복구를 위한 활동을 전개했다. 사고피해접수와 쿠팡 측과의 잇따른 협상을 전개하면서 쿠팡이피해지역 주민 지원을 위한 건강검진 상담서비스를 시행하고 별도의 피해접수처를 운영토록 했다. 또 쿠팡 관계자와 면담을 통해 화재사고 공식사과와 피해보상 논의를 통해 쿠팡의 사회적 책임 방안 마련을 촉구하기도 했다. 이천시는 쿠팡과의 피해보상 협상을 전개하면서 잇따른 물류창고 화재를 예방할 수 있는 제도적인 개선책을 요구하고 나섰다. 엄 시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물류창고 화재발생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고 피해보상과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적인 개선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또 엄 시장은 각종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적 개선을 강조하고 국무조정회의에 지자체장으로 참석해 물류창고 화재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개선책을 내놓기도 했다. 이러한 엄 시장의 노력에 힘입어 쿠팡물류센터 화재에 따른 기업의 사회적인 책임을 강조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제기되는 한편 이천시는 물류창고 화재사고의 구조적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을 정부에 건의했다. 이천시가 국통교통부와 고용노동부, 소방청에 제기한 건의서에는 사업주의 안전관리 책임강화와 상시안전관리 책임자 배치, 소방시설 사용기준 강화, 물류창고 초대형화 규제, 물류창고 외곽에 소방도로 개설 의무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엄태준 이천시장은 “물류창고 대형화재로 지역주민들의 2차 피해가 발생하고 있지만 화재를 방지를 할 수 지자체 권한은 미미한 상태여서 지자체 관리감독 권한 부여와 상시 특별안전점검 조직 신설 등을 건의했다”고 말하는 한편 “물류창고 등 대형화재로 피해가 발생할 경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쿠팡물류센터 화재사고는 아직도 진행형이다’ 엄태준 이천시장이 쿠팡물류센터 화재사고는 아직도 진행 중이라면서 화재에 따른 피해보상과 물류창고 화재 재발방지를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nbsp; 엄 시장은 쿠팡물류센터 화재가 발생하자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운영하면서 화재진압과 피해확산 방지에 주력하고 화재가 진압되자 피해조사를 통해 주민피해 보상에 앞장섰다. 특히 물류창고 화재 재발방지를 위해 국무조정실 회의에 참석해 해결방안을 제시하는 한편 고용노동부와 국토교통부, 소방청에 물류창고 화재사고이 구조적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책을 건의하기도 했다. &nbsp; 이천시는 지난 6월17일 이천시 마장면 덕평리 쿠팡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하자 화재사고에 대한 쿠팡측의 사과와 공식 입장표명을 촉구하면서 소방관의 무사귀환을 기원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이후 희생소방관에 대한 애도와 유가족 지원, 물류창고 직원 지원방안을 발표하고 화재 현장 인근 주민 피해지원센터 개설을 통한 피해사고 접수 등 피해복구를 위한 활동을 전개했다. &nbsp; 사고피해접수와 쿠팡 측과의 잇따른 협상을 전개하면서 쿠팡이피해지역 주민 지원을 위한 건강검진 상담서비스를 시행하고 별도의 피해접수처를 운영토록 했다. 또 쿠팡 관계자와 면담을 통해 화재사고 공식사과와 피해보상 논의를 통해 쿠팡의 사회적 책임 방안 마련을 촉구하기도 했다. &nbsp; 이천시는 쿠팡과의 피해보상 협상을 전개하면서 잇따른 물류창고 화재를 예방할 수 있는 제도적인 개선책을 요구하고 나섰다. 엄 시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물류창고 화재발생에 대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조하고 피해보상과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적인 개선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nbsp; 또 엄 시장은 각종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과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적 개선을 강조하고 국무조정회의에 지자체장으로 참석해 물류창고 화재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개선책을 내놓기도 했다. &nbsp; 이러한 엄 시장의 노력에 힘입어 쿠팡물류센터 화재에 따른 기업의 사회적인 책임을 강조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이 제기되는 한편 이천시는 물류창고 화재사고의 구조적 재발방지를 위한 제도개선을 정부에 건의했다. &nbsp; 이천시가 국통교통부와 고용노동부, 소방청에 제기한 건의서에는 사업주의 안전관리 책임강화와 상시안전관리 책임자 배치, 소방시설 사용기준 강화, 물류창고 초대형화 규제, 물류창고 외곽에 소방도로 개설 의무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nbsp; 엄태준 이천시장은 “물류창고 대형화재로 지역주민들의 2차 피해가 발생하고 있지만 화재를 방지를 할 수 지자체 권한은 미미한 상태여서 지자체 관리감독 권한 부여와 상시 특별안전점검 조직 신설 등을 건의했다”고 말하는 한편 “물류창고 등 대형화재로 피해가 발생할 경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nbsp;

용인시는14일 올해 하반기에 국도비51억원을 투입해 경관을 개선하거나 산책로를 정비하는 등 도시공원11곳을 개선한다고 밝혔다. 시민들이 곳곳에서 쾌적하고 편리하게 공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후 시설물 등 재정비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시가 이번에 확보한 공원 관련 행정안전부의 특별교부세는 4건 17억원으로 동천체육공원, 기흥저수지, 수지체육공원, 상갈 어린이공원 등 4곳 정비에 쓰일 예정이다. 우선, 동천체육공원에는 7억원을 투입해 실내배드민턴장을 건립하고, 기흥저수지는 4억원을 투입해 용인조정경기장~공세천 구간의 낡은 목재데크를 제거하고 노면을 재포장하는 등 산책로를 정비한다. 상갈어린이공원과 수지체육공원은 각 3억원씩 투입해 낡은 놀이시설을 교체하거나 식물을 심어 주변 경관을 가꿀 예정이다. 시가 특교세와 함께 확보한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은 7건 34억원으로 기흥호수 물빛정원, 소실봉근린공원, 백암소공원, 관아어린이공원 주민참여형 어린이놀이터, 함양지 4호, 무지개근린공원, 중말어린이공원에 투입된다. 기흥저수지 제2매립지에 조성한 물빛정원에는 10억원을 투입, 유채꽃 경관단지 조성을 위해 3만1000㎡ 면적에 유채꽃씨를 파종하고 230m 길이의 생태 연못을 조성한다. 온라인 시민청원이 있었던 기흥구 동백동 함양지 4호에는 5억원을 투입, 목교를 포함한 650m의 순환형 산책로를 조성한다. 이 외에도 관아어린이공원 주민참여형 어린이놀이터 조성에 5억원, 죽전동 무지개근린공원 재정비에 5억원, 소실봉 근린공원 내 전망데크 조성에 4억원이 쓰일 계획이다. 백암소공원과 중말어린이공원은 노후 시설 정비와 포장 공사 등으로 각각 3억원과 2억원이 투입된다. 시 관계자는 “향후에도 국도비를 최대한 확보해 시 재정부담을 완화하면서 시민들의 만족도가 높은 공원으로 정비해 나갈 계획”이라며 “친환경 생태도시에 걸맞은 도심 속 녹색공간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용인시는&nbsp;14일 올해 하반기에 국도비&nbsp;51억원을 투입해 경관을 개선하거나 산책로를 정비하는 등 도시공원&nbsp;11곳을 개선한다고 밝혔다. &nbsp; 시민들이 곳곳에서 쾌적하고 편리하게 공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노후 시설물 등 재정비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다. &nbsp; 시가 이번에 확보한 공원 관련 행정안전부의 특별교부세는 4건 17억원으로 동천체육공원, 기흥저수지, 수지체육공원, 상갈 어린이공원 등 4곳 정비에 쓰일 예정이다. &nbsp; 우선, 동천체육공원에는 7억원을 투입해 실내배드민턴장을 건립하고, 기흥저수지는 4억원을 투입해 용인조정경기장~공세천 구간의 낡은 목재데크를 제거하고 노면을 재포장하는 등 산책로를 정비한다. &nbsp; 상갈어린이공원과 수지체육공원은 각 3억원씩 투입해 낡은 놀이시설을 교체하거나 식물을 심어 주변 경관을 가꿀 예정이다. &nbsp; 시가 특교세와 함께 확보한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은 7건 34억원으로 기흥호수 물빛정원, 소실봉근린공원, 백암소공원, 관아어린이공원 주민참여형 어린이놀이터, 함양지 4호, 무지개근린공원, 중말어린이공원에 투입된다. 기흥저수지 제2매립지에 조성한 물빛정원에는 10억원을 투입, 유채꽃 경관단지 조성을 위해 3만1000㎡ 면적에 유채꽃씨를 파종하고 230m 길이의 생태 연못을 조성한다. &nbsp; 온라인 시민청원이 있었던 기흥구 동백동 함양지 4호에는 5억원을 투입, 목교를 포함한 650m의 순환형 산책로를 조성한다. 이 외에도 관아어린이공원 주민참여형 어린이놀이터 조성에 5억원, 죽전동 무지개근린공원 재정비에 5억원, 소실봉 근린공원 내 전망데크 조성에 4억원이 쓰일 계획이다. &nbsp; 백암소공원과 중말어린이공원은 노후 시설 정비와 포장 공사 등으로 각각 3억원과 2억원이 투입된다. &nbsp; 시 관계자는 “향후에도 국도비를 최대한 확보해 시 재정부담을 완화하면서 시민들의 만족도가 높은 공원으로 정비해 나갈 계획”이라며 “친환경 생태도시에 걸맞은 도심 속 녹색공간을 지속적으로 확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nbsp; &nbsp; &nbsp;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강우와 저온 및 일조시간 부족 등으로 벼 잎도열병 발병 면적이 확산되는 추세이고, 도열병균 증식이 용이한 기상환경이 지속될 것이 예상됨에 따라 예비비 2억3천만원을 편성하여 긴급방제에 나섰다. 여주시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도열병은 유묘기부터 수확기까지 벼 생육 전 기간에걸쳐 발병하며, 그 발병 부위에 따라 잎, 줄기, 목, 가지, 이삭 등으로 구분된다. 이에 여주시는 예비비를 긴급 투입하여, 긴급방제약제를 최단 시일 내 지원해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며, 농촌의 고령화에 따른 병해충 방제의 어려움이 있는 곳은 지역농협과 마을별 공동방제를 통해 적기에 방제작업을 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벼 도열병 발생을 줄이기 위해서는 벼 포기 사이의 간격을 넓혀통풍이 잘되게 하고 질소질, 가축분 퇴비의 과비를 지양하며 비료가 많으면 모든 병해충 발생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추천 시비량을 준수해야 한다”며 “비가 그친 시간에 예방 방제를 해 주고 도열병이 발생한 필지에는 반드시 지원약제를 살포해 병이 확산하는 것을 막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강우와 저온 및 일조시간 부족 등으로 벼 잎도열병 발병 면적이 확산되는 추세이고, 도열병균 증식이 용이한 기상환경이 지속될 것이 예상됨에 따라 예비비 2억3천만원을 편성하여 긴급방제에 나섰다. &nbsp; 여주시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도열병은 유묘기부터 수확기까지 벼 생육 전 기간에걸쳐 발병하며, 그 발병 부위에 따라 잎, 줄기, 목, 가지, 이삭 등으로 구분된다.&nbsp; 이에 여주시는 예비비를 긴급 투입하여, 긴급방제약제를 최단 시일 내 지원해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며, 농촌의 고령화에 따른 병해충 방제의 어려움이 있는 곳은 지역농협과 마을별 공동방제를 통해 적기에 방제작업을 할 수 있도록 최대한 지원할 계획이다. &nbsp; 시 관계자는 “벼 도열병 발생을 줄이기 위해서는 벼 포기 사이의 간격을 넓혀통풍이 잘되게 하고 질소질, 가축분 퇴비의 과비를 지양하며 비료가 많으면 모든 병해충 발생의 원인이 되기 때문에 추천 시비량을 준수해야 한다”며 “비가 그친 시간에 예방 방제를 해 주고 도열병이 발생한 필지에는 반드시 지원약제를 살포해 병이 확산하는 것을 막아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nbsp;

<
>

국내

국내

경기동부원예농협(조합장 유재웅)은 지역 대표 농산물 햇사레 복숭아가 지난 7월 16일 올해 첫 수출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이번에 수출된 복숭아는 경기동부원예농협에서 선별된 햇사레 복숭아로, 약 940kg의 복숭아가 항공편을 통해 홍콩으로 수출됐다. 농협 관계자는 “햇사레 복숭아의 해외수출은 저장성 문제로 인해 큰 실적을 내는데 어려움을 겪었으나, 올해는 이번 홍콩 수출을 시작으로 수출실적 50만불을 달성 할 것” 이라며 “햇사레 복숭아를 세계에 홍보하고 농가 소득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천시는 FTA 협상체결 확대 등 급변하는 국제농업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안정적 농가소득 향상 및 안정적인 수출증대를 도모하기 위해서 수출포장재, 수출단지시설개선, 수출농산물생산, 수출물류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수출농가들의 참여확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할 예정이다. 경기동부원예농협(조합장 유재웅)은 지역 대표 농산물 햇사레 복숭아가 지난 7월 16일 올해 첫 수출길에 올랐다고 밝혔다. &nbsp; 이번에 수출된 복숭아는 경기동부원예농협에서 선별된 햇사레 복숭아로, 약 940kg의 복숭아가 항공편을 통해 홍콩으로 수출됐다. &nbsp; 농협 관계자는 “햇사레 복숭아의 해외수출은 저장성 문제로 인해 큰 실적을 내는데 어려움을 겪었으나, 올해는 이번 홍콩 수출을 시작으로 수출실적 50만불을 달성 할 것” 이라며 “햇사레 복숭아를 세계에 홍보하고 농가 소득증진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nbsp; 한편 이천시는 FTA 협상체결 확대 등 급변하는 국제농업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안정적 농가소득 향상 및 안정적인 수출증대를 도모하기 위해서 수출포장재, 수출단지시설개선, 수출농산물생산, 수출물류비를 지원하고 있으며 앞으로 지속적으로 수출농가들의 참여확대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할 예정이다. &nbsp;

국제

국제

심층취재

심층취재

 
신문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독자권익보호위원회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